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김세연 "'나경원 교체' 결정, 한국당 말기 증세 아닌가"

Write: 2019-12-04 09:22:35Update: 2019-12-04 10:00:11

김세연 "'나경원 교체' 결정, 한국당 말기 증세 아닌가"

Photo : YONHAP News

자유한국당 김세연 의원은 나경원 원내대표의 임기를 연정하지 않기로 한 당 최고위의 결정에 대해 "당이 정말 말기 증세를 보이는 것 아닌가하는 우려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김 의원은 4일 MBC 라디오에 출연해 이번 당직 개편으로 친황 체제가 됐다는 평가가 대부분이라는 질문에 대해 "우려할 만한 상황이 발생한 것으로 읽었다"고 답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특히 "원내대표 경선 공고를 당 대표가 한다는 규정을 과대해석해서 나온 문제로 보인다"며 이는 당의 구성에 근간을 흔드는 행위라고 밝혔습니다, 김 의원은 "대표성을 지닌 당직자가 후임 원내대표 선출 과정을 관리하는 규정은 공고권이 아닌 공고의무 정도로 해석할 수 있다"며 "이런 식으로 당이 운영되는 것은 곤란하다"고 강조했습니다.

김 의원은 지난 2일 당직자 35명의 일괄 사태로 여의도연구원의 원장직을 내려놓았고, 이후 일괄 사퇴 의사를 표시한 당직자 상당수는 유임됐습니다.

김 의원은 이에 대해 "모든 임명직 당직자가 사퇴하는데 진정성까지 의심하고 싶지 않았었다"며 "세상 살면서 알고도 속도, 모르고도 속고 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추천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