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정부 대표단, 미국·캐나다 방문…'추모의 벽' 설계비 전달

Write: 2020-02-14 11:17:05Update: 2020-02-14 11:22:05

정부 대표단, 미국·캐나다 방문…'추모의 벽' 설계비 전달

Photo : YONHAP News

국가보훈처는 박삼득 국가보훈처장을 비롯한 정부 대표단이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유엔 참전국가와 보훈 사업 협력을 위해 오는 16일부터 6박 8일간 미국과 캐나다를 방문한다고 밝혔습니다.

박삼득 처장 등은 이번 방문에서 6·25전쟁 참전용사의 희생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차원에서 미국 워싱턴 한국전 전사자 '추모의 벽' 건립 설계비 20억 원을 전달할 계획입니다.

박 처장 등은 이어 로버트 윌키 미국 보훈부 장관과 로런스 매컬레이 캐나다 보훈부 장관과 만나 6·25전쟁 70주년 보훈 사업의 협력 방안을 논의합니다.

또 캐나다 오타와에서 매컬레이 보훈부 장관을 만나 양국 보훈 업무 협력 방안을 논의하고 캐나다전쟁박물관 내 참전기념비를 참배할 예정입니다.

한편 보훈처는 올해 6·25전쟁 70주년을 맞아 오는 6월, 22개 유엔 참전국 보훈부 장관 회의를 열고, 미국과 캐나다 현지에서 참전용사 추모 평화음악회를 마련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추천 콘텐츠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