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성장잠재력 지닌 중견·강소기업에 올해 1천189억원 지원

Write: 2020-02-14 14:45:04Update: 2020-02-14 14:54:52

성장잠재력 지닌 중견·강소기업에 올해 1천189억원 지원

Photo : YONHAP News

성장 잠재력을 지닌 중견기업과 강소기업의 연구개발(R&D)에 정부가 올 한해 1천189억 원을 지원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4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월드클래스300 기업과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월드클래스300은 글로벌 기업으로의 성장 의지와 잠재력을 갖춘 중소·중견기업을 말합니다.

정부는 지난해 월드클래스300 사업이 종료된 후 후속 사업인 '월드클래스 플러스 사업'을 내년 추진할 계획입니다.

후속 사업 전인 올해를 공백 기간으로 보고 56억원 규모의 '브릿지 사업'을 신설합니다.

또 월드클래스 기업의 기술 혁신에 852억 원, 수출역량 강화사업에 220억 원, 핵심 연구인력 성장에 16억 원, 인재 유치·양성에 14억 원 등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14일 열린 간담회에서는 코로나19가 장기화할 경우 매출 부진과 현금 유동성 부족 등 경영상의 어려움이 발생할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왔습니다.

산업부 관계자는 "이번 사태가 수출과 소재·부품 수급 등 경제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민관 합동 비상대응체계를 구축했다"며 "기업애로 해소, 단기 유동성 확보, 수급 안정 지원 등에 모든 역량을 집중해 총력 대응해나가겠다"고 강조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