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정치

3월 한미연합훈련 코로나19로 연기…감염병 영향 첫 사례

Write: 2020-02-27 10:12:19Update: 2020-02-27 10:22:03

3월 한미연합훈련 코로나19로 연기…감염병 영향 첫 사례

Photo : YONHAP News

한미 군 당국이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다음달 초로 예정됐던 한미연합훈련을 연기하기로 결정했습니다.
 
합동참모본부와 한미연합사령부는 27일 국방부에서 공동 브리핑을 갖고 한국 정부가 코로나19 위기 단계를 심각으로 격상함에 따라 전반기 연합지휘소 훈련을 별도 공지가 있을 때까지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한미연합훈련 일정이 감염병 때문에 연기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한미 군 당국은 코로나19 확산차단 노력과 한미 장병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박한기 합참의장이 먼저 훈련 연기를 제안했고, 에이브럼스 한미연합사령관이 코로나19 관련 상황의 엄중함에 공감해 연기에 합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

한미 군 당국은 "한미동맹에 대한 한국 합참과 주한미군사령부의 의지는 여전히 철통같이 공고하며 연합훈련을 연기하는 결정은 가볍게 내린 것이 아니"라며 "한미동맹은 이번 연기 결정이 한국 정부의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완화계획을 준수하고 지원할 것으로 평가한다"고 밝혔습니다.
 
한미 군 당국은 "훈련 연기 결정에도 불구하고, 한미동맹은 대한민국 방위를 위해 어떤 위협에 대해서도 높은 군사적 억제력을 제공하고 굳건한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