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문화

문화재청 "실내 관람시설 휴관 추가 연장"

Write: 2020-04-06 08:23:29Update: 2020-04-06 08:59:25

문화재청 "실내 관람시설 휴관 추가 연장"

Photo : YONHAP News

문화재청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실내 관람시설 휴관을 연장하기로 했습니다.

문화재청은 홈페이지를 통해 "문화재청 소속·산하 기관의 실내 관람시설에 대해 별도 공지 시까지 휴관을 추가 연장한다"며 "이용자의 생명과 안전을 위한 부득이한 조치"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문화재청은 지난 2월 25일부터 지난달 8일까지 실내 관람시설을 휴관한다고 발표한 데 이어 휴관 기간을 2주씩 두 차례 더 연장했습니다.

휴관 시설은 국립고궁박물관, 덕수궁 중명전, 창경궁 대온실, 여주 세종대왕역사문화관, 대전 천연기념물센터, 아산 충무공이순신기념관, 금산 칠백의총·남원 만인의총 기념관, 목포·태안 해양유물전시관, 전주 국립무형유산원, 조선왕릉 내 문화관입니다.

궁궐과 조선왕릉 실외 공간은 종전과 같이 정상적으로 개방합니다.

문화재 안내 해설은 중단된 상태며, 서울 선릉과 정릉은 지난 4일부터 내부를 잇는 산책로를 폐쇄하고 외곽 산책로만 개방하기로 했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