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오거돈 비공개 소환…성추행 혐의 등 조사

Write: 2020-05-22 12:00:49Update: 2020-05-22 12:04:52

오거돈 비공개 소환…성추행 혐의 등 조사

Photo : YONHAP News

직원 성추행 사건으로 사퇴한 오거돈 전 부산시장이 22일 오전 비공개로 부산경찰청에 출석했습니다.

오 전 시장에 대한 조사는 여성청소년수사계가 있는 경찰청 10층에서 진행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오 전 시장의 경찰 출석은 직원 성추행 사실을 인정하며 사퇴 기자회견을 한 지 29일 만입니다.

경찰은 오 전 시장 소환에 앞서 피해자 진술과 참고인 조사, 압수수색 등을 토대로 혐의 입증에 필요한 자료를 상당 부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특히 성추행 사건을 수습하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진 오 전 시장 재직 당시 정무라인 관계자들을 소환해 조사하기도 했습니다.

이에 따라 경찰은 부패수사 전담반까지 투입해 오 전 시장을 상대로 광범위한 조사를 벌일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피해자 진술 등을 토대로 업무상 위력 등에 의한 추행 혐의의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있습니다.

또 압수수색을 통해 오 전 시장이 정무라인 등 측근과 주고받은 통화나 문자메시지, 메모 등을 확보한 만큼 직권 남용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도 조사 대상입니다.

정무직 공무원에게 성추행 사건의 수습을 맡기고 사퇴 과정에서 총선에 영향을 미쳤다는 의혹을 제기하며 시민단체 등에서 오 전 시장을 고발했기 때문입니다.

경찰은 오 전 시장이 사퇴 기자회견에서 밝힌 성추행 사건 외에 다른 성추행 건과 성추행 무마를 위해 채용비리를 저질렀다는 의혹 등도 살펴볼 것으로 보여 조사는 오후 늦게까지 이어질 전망입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