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경제

한-스페인 경협위…비대면·신재생에너지 협력 논의

Write: 2020-07-07 17:06:58Update: 2020-07-07 17:41:45

한-스페인 경협위…비대면·신재생에너지 협력 논의

Photo : YONHAP News

한국과 스페인의 경제계 인사들이 비대면, 신재생에너지 분야 협력 전략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7일 스페인상공회의소와 '제21차 한-스페인 경제협력위원회'를 온라인으로 개최했다고 밝혔습니다.

7일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개회사를 통해 "양국 기업 간 사업 연속성을 담보하기 위한 새로운 기술과 창의적인 아이디어 발굴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디지털과 그린, 2개의 축으로 구성된 한국판 뉴딜 정책은 양국 협력 사업을 늘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박 회장은 "IT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교류 기회도 계속해서 늘려 가면 좋겠다"며 "업종별 기업별 소규모 미팅들이 생겨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를 내비쳤습니다.

킴 파우라 스페인 측 경협위원장은 "올해 한-스페인 수교 70주년을 맞아 양국 상의가 협력의 구심점이 돼야 한다"며 "하루빨리 자유로운 왕래가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 밖에 회의에서는 김소영 서울대 경제학부 교수, 박준혁 GS건설 상무 등의 발표도 이어졌습니다.

대한상의 강호민 국제본부장은 "오늘 경협위를 통해 논의된 내용이 구체화할 수 있도록 양국 상의 차원에서 지속해서 협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