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사회

서울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22일까지 중앙도서관 일부 폐쇄

Write: 2020-11-21 14:17:30Update: 2020-11-21 16:41:15

서울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에 22일까지 중앙도서관 일부 폐쇄

Photo : YONHAP News

서울대학교 중앙도서관에서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발생해 도서관 일부가 폐쇄됐습니다.

서울대학교 중앙도서관은 21일 인터넷 홈페이지에 긴급 공지를 올리고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중앙도서관 본관 3A 열람실을 이용한 서울대 구성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 기간 같은 열람실을 이용한 학생들은 증상 유무를 관찰하며 대인 접촉을 최대한 자제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중앙도서관은 방역 소독을 진행하기 위해 21일부터 본관 1∼3열람실을 폐쇄하고 22일 정오 이후에 다시 개관할 계획입니다.

앞서 서울대학교에서는 지난 19일 음대(53동) 이용자와 20일 체육관(71동) 방문자가 각각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Close

우리 사이트는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쿠키와 다른 기술들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 사이트를 계속 이용함으로써 당신은 이 기술들의 사용과 우리의 정책에 동의한 것으로 간주합니다. 자세히 보기 >